어니스트뉴스, 뉴스기사검증위원회 입니다.

어니스트뉴스, 뉴스기사검증위원회

대구 지역 뉴스


카테고리 : 공군 
부제목 : - 韓 KF-16 2대, 美  F-16 2대 나란히 야구장 상공 비행
- 6ㆍ25전쟁 F-51D 전투기 첫 출격으로 인연 맺은 대구서 굳건한 한미동맹 선보여 
[HNN 어니스트뉴스. 뉴스기사검증위원회 손시훈 기자] 한미 공군은 올해로 70주년을 맞이한 한미동맹을 기념하고 그 의미를 되새기기 위해 4월 26일(수) 삼성 라이온즈와 두산 베어스의 프로야구 경기가 열리는 대구 삼성 라이온즈 파크 상공에서 우정비행을 실시한다.

이번 우정비행에는 한국 공군의 KF-16 2대와 미국 공군의 F-16 2대가 참가한다. 양국 전투기는 경기 전 개막 행사에 편대를 이루어 야구장 상공을 함께 비행하며, 지난 70년간 대한민국의 자유와 평화를 수호하는데 기여해온 굳건한 한미동맹의 모습을 국민들에게 선보일 계획이다.

우정비행이 펼쳐지는 대구는 6ㆍ25전쟁 발발 초기 한국 공군이 美 공군으로부터 지원받은 F-51D 전투기를 이끌고 처음으로 출격했던 지역으로 한미동맹의 상징적 의미를 갖고 있다. 당시 김영환 장군, 이근석 대령 등 우리 공군의 조종사 10명이 일본 이다즈케 공군기지에서 F-51D 전투기를 인수한 뒤 현해탄을 건너 1950년 7월 2일 대구에 도착해, 바로 다음 날인 7월 3일 전투 출격 임무를 수행했다.

아울러 대구는 1950년 8월 국군과 UN군이 구축한 낙동강 방어선 중 핵심지역으로, 인천상륙작전의 성공으로 북한군에 반격의 계기를 마련할 때까지 최후의 보루 역할을 했던 곳이기도 하다.

이와 함께 4월 25일(화) 「대구경북통합신공항 건설을 위한 특별법」이 공포됨에 따라 대구 신공항 건설이 본격적으로 추진되면서, 이번 한미 공군 우정비행이 지역민들에게 새로운 시대를 여는 의미있는 비행이 될 예정이다.

한편, 한미 우정비행은 4월 26일(수) 18시 27분부터 이루어질 예정이며, 우정비행 30분 전 2차례의 사전 연습비행을 실시할 예정이어서 해당 시간대 삼성 라이온즈 파크 일대에 비행음 발생이 예상된다.(자료제공=대한민국 공군)
한미공군,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 상공서 한미동맹 70주년 우정비행 실시
[HNN 어니스트뉴스. 뉴스기사검증위원회 손시훈 기자] 한미 공군은 올해로 70주년을 맞이한 한미동맹을 기념하고 그 의미를 되새기기 위해 4월 26일(수) 삼성 라이온즈와 두산 베어스의 프로야구 경기가 열리는 대구 삼성 라이온즈 파크 상공에서 우정비행을 실시한다. 이번 우정비행에는 한국 공군의 KF-16 2대와 미국 공군의 F-16 2대가 참가한다. 양국 전투기는 경기 전 개막 행사에 편대를 이루어 야구장 상공을 함께 비행하며, 지난 70년간 대한민국의 자유와 평화를 수호하는데 기여해온 굳건한 한미동맹의 모습을 국민들에게 선보일 계획이다. 우정비행이 펼쳐지는 대구는 6ㆍ25전쟁 발발 초기 한국 공군이 美 공군으로부터 지원받은 F-51D 전투기를 이끌고 처음으로 출격했던 지역으로 한미동맹의 상징적...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을 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